메뉴 건너뛰기

공지사항

본문시작

구분 보도기사 
문화사회부 이지선 교도, ‘메콩강에 악어가 산다’주연
"탈북여정 간접체험 계기 되길"
 
[1866호] 2017년 11월 10일 (금) 민소연 기자 minso@wonnews.co.kr
 
   
 
 
제7회 북한인권국제영화제 개막작 '메콩강에 악어가 산다'에 출연한 낯익은 얼굴은 문화사회부 간사 이지선 교도다. 그는 남북청년 문화교류 프로젝트 '한마음한걸음'을 통해 탈북청년들과 인연을 맺어, 지난해 겨울 긴 여정을 함께 했다. 

그는 "가볍게 얘기했던 기획이 현실이 되고, 작품으로까지 나왔다"며 "지금도 2탄, 3탄을 농담처럼 이야기하는데, 진짜 될 것 같아서 걱정이다"고 웃었다. 그는 "탈북이 주로 강이 어는 겨울에 이뤄지니 두꺼운 파카를 입고 시작했는데, 보름 뒤 태국은 완전 여름이었다"며 "북한 경계 철책에서는 차를 잘못 타서 위기도 있었지만, 실제 탈북하는 심정은 어땠을까 생각하니 힘든 것도 모르고 지나왔다"고 돌아봤다. 

그가 가장 기뻤을 때는 치앙센 경찰서를 찾았을 때와 '김선생님'을 만났을 때다. 그는 "박 감독의 10년 전 기억에만 의존해, 구글맵에서 태국의 강가에 있는 경찰서는 다 찾아봤다. 막상 가서도 반신반의했는데 맞다고 했을 땐 그동안의 노력이 헛되지 않았구나 싶었다"고 밝혔다. 10년 전 박 감독 일행을 도왔던 '김선생님'은 탈북민들 통역을 자원하는 현지 교민으로, 이 만남으로 대장정이 마무리됐다. 

그는 "남북청년들이 처음에는 서로 꼬리표를 붙이지만 조금만 시간이 지나면 다 개개인으로 남는다"며 "고정관념과 편견은 이 영화나 한마음한걸음과 같은 프로그램을 통해 자꾸 만나면 저절로 해결될 거라고 본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문화사회부를 비롯, 현지의 교당들과 재가 출가 교도들이 큰 도움을 줬다"며 "이 루트가 모든 탈북인들의 경험은 아니지만, 간접적으로나마 그 어려움과 절박함을 느끼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탈북로드무비, ‘메콩강에 악어가 산다’
번호 구분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소식  제3회 예비교무 법어서예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7.12.11 4
공지 소식  원불교 문화사업회 문화예술장학생 시상 및 원기102년 총회를 개최하였습니다. 2017.12.11 4
126 소식  통일평화세미나에 함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17.11.30 17
125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교단 2세기 연 예술혼-겸전 연緣’ 2017.11.28 19
124 보도기사  [원불교신문][원불교예술을말하다] 동그라미 안에 갇힌 원불교…2세기 대안은 무엇인가 2017.11.28 14
123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제28회 전국원음합창제, “문화콘텐츠 제작으로 품격 높였다” 2017.11.28 19
122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영상·문화상품 공모전, 후속·연속 홍보 과제 2017.11.28 19
121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탈북로드무비, ‘메콩강에 악어가 산다’ 2017.11.28 6
»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문화사회부 이지선 교도, ‘메콩강에 악어가 산다’주연 2017.11.28 2
119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21세기가 2세기 원불교에게’ 학술개최, 현실적·선용적으로 바라보는 미래 2017.11.28 3
118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21세기가 2세기 원불교에게’ 중앙문화원 구축 필요성 제기 2017.11.28 2
117 소식  "2017 원불교 통일평화 세미나"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2017.11.14 52
116 소식  연극 '이 일을 어찌할꼬!' 마지막 지방순회, 영광에서 시작합니다. file 2017.10.31 68
115 소식  연희단거리패 공연안내 <두개의 달> file 2017.10.25 146
114 소식  21세기가 2세기 원불교에게 학술대회 참가신청하세요~! file 2017.10.20 209
113 소식  제28회 전국원음합창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2017.09.29 69
112 소식  연극 '이 일을 어찌할꼬!' 강원공연 시작합니다. file 2017.09.28 49
111 소식  제2회 원불교 문화예술축제에 놀러오세요~ file 2017.09.01 132
110 소식  연희단거리패 공연안내 <노숙의 시> file 2017.08.22 89
109 보도기사  [원불교신문] 전국에서 즐기는 원불교 문화예술 2017.08.22 43